•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 쓰기
  • 검색

정보/기사 부상 복귀했더니 감독이 떠났다.. 인천 캡틴 이명주 "모든 것을 버리고 인천을 위해서 집중"

title: 세일러스 아이콘이태희
1571 95 14
URL 복사

image.png

 

70일 만에 돌아온 그라운드에 '감독'은 없었다. 인천 유나이티드 캡틴 이명주(34)가 부상을 털고 복귀했지만 10주 동안 많은 것이 바뀌었다. 상위권을 노크하던 인천은 잔류를 걱정하는 처지다. 조성환 감독은 성적 부진에 책임을 지며 자진 사퇴했다. 이명주는 "그런 힘든 시간을 함께 이겨내지 못해서 너무 죄송스럽다"며 고개를 숙였다.

 

인천은 비상사태다. 주장 이명주의 리더십이 간절한 상황이다. 이명주가 이탈하기 직전까지 인천 분위기는 좋았다. 전북을 격침하고 5위로 올라서며 탄력을 받을 태세였다. 공교롭게 이명주가 빠지면서 악몽이 찾아왔다. 인천은 11라운드부터 1승6무5패다. 최근 9경기 승리가 없다(5무4패). 결국 조성환 감독이 5일 21라운드 김천전 후 지휘봉을 스스로 내려놓았다. 변재섭 수석코치가 부랴부랴 감독대행을 맡았다. 이명주는 "(조성환)감독님께서 저를 믿고 주장을 맡기셨는데 보답하지 못했다"고 자책했다.

조 전 감독은 마지막 순간까지 인천을 걱정하면서 떠났다. 이명주는 "감독님께서 지금 이 상황은 가족 친구 다 버리고 모두가 인천을 위해서 집중해야 한다고 말씀을 해주셨다"고 돌아봤다. 조 전 감독이 사퇴하면서 인천은 정신이 번쩍 들었다. 이명주는 "시즌이 중반쯤 지나면서 경각심을 가지지 못했을 수도 있다. 감독님께서 그런 선택을 하시면서 저희들에게 확실한 메시지를 주셨다. 선수들이 경기를 뛰든 안 뛰든 벤치에 앉아서도 한 마음 한 뜻으로 진심으로 뭉쳤다는 게 느껴졌다"고 했다.

 

변재섭 감독대행은 인천의 기존 틀을 유지하면서 공격적인 색깔을 가미해 반전을 꾀하겠다고 했다. 그는 "우리가 선수비 후역습 스타일이다. 턴오버가 너무 많아서 체력 소모가 크다. 볼을 소유하면서, 점유율을 높이는 경기를 하자고 했다. 언제까지 수비 축구만 할 수는 없다. 볼소유를 많이 하면서 즐거운 공격 축구를 하자고 강조했다"고 밝혔다.

중원 사령관 이명주의 책임이 더욱 막중해졌다. 다행스럽게도 너무 늦지 않게, 또 좋은 컨디션으로 돌아왔다. 이명주는 "재활하는 동안에도 팬 여러분들께서 많은 응원과 격려를 해주셨다. 정말 감사했다. 운동장으로 돌아온만큼 경기장에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 검사했을 때 뼈가 다 잘 붙었다. 이제 몸싸움도 전혀 지장 없다. 감각만 끌어올리면 된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변재섭 대행 역시 "20분 정도는 가능하겠다고 해서 투입했다. 쇄골 수술 이후 부딪치는 부분이 조금 조심스러워서 망설였는데 생갭다 몸 상태가 좋아 보였다"며 기대감을 내비쳤다.

앞으로 절실한 마음가짐이 정말 중요하다. 이명주는 "조성환 감독님이 말씀하신대로 모든 것을 버리고 축구에만 집중을 해야 한다. 노력은 누구나 한다. 강한 정신력을 기본으로 매일 매일 끌고 가야 한다"고 말했다.

 

https://sports.chosun.com/football/2024-07-10/202407100100076360010381

공유스크랩

댓글은 회원만 열람할 수 있습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공유

퍼머링크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인천네이션 통합 공지] (필독 요망 / 2024.05.21 수정) 6 title: 파검메이트포르테 23.02.02.00:13 27600 +51
인기 자유 안녕하세요, 임중용 단장입니다. 74 N 긍정적으로 4시간 전16:53 2985 +472
인기 자유 입장발표가 늦어 죄송합니다 45 N title: 침착맨준아맘 3시간 전17:51 2216 +140
인기 자유 부족한 제 과실에 대해 사과드립니다 10 N title: 파검메이트트리플에스서연 5시간 전16:13 1358 +74
312875 자유
image
title: 2024 SPECTRUM(H)유상철 1분 전21:27 15 +2
312874 자유
normal
title: 김준엽의 인천 데뷔골김준엽서를쓰겠어요 4분 전21:24 25 +2
312873 자유
normal
title: 2023 ACL TAKE-OFF(A)무고사김도혁요니치 5분 전21:23 64 +6
312872 자유
file
title: 그림즈비쿠비힌데 6분 전21:22 24 +4
312871 자유
file
title: '유티야 업보 청산하자' 튀김기유티치킨 9분 전21:19 35 +2
312870 자유
normal
title: 2023 Special萬川歸海 13분 전21:15 86 +10
312869 자유
image
title: 2024 SPECTRUM(3rd)파검은내운명 15분 전21:13 204 +12
312868 자유
normal
식케이 17분 전21:11 252 +6
312867 정보/기사
normal
title: 2023 ACL TAKE-OFF(A)무고사김도혁요니치 19분 전21:09 139 +6
312866 자유
normal
title: 200927 vs성남 무고사 해트트릭스테판무고샤 24분 전21:04 135 +4
312865 자유
normal
title: 아탈란타 BCnotori 24분 전21:04 129 +5
312864 자유
normal
title: 커여운 유티CPA_25 25분 전21:03 473 +42
312863 자유
normal
title: 상스가서 신난 유티無고사 28분 전21:00 136 +6
312862 자유
normal
잊지않는당나귀 29분 전20:59 109 +1
312861 자유
image
title: 2024 SPECTRUM(H)봉구 30분 전20:58 124 +10
312860 자유
image
title: 2024 SPECTRUM(H)인천투게더 33분 전20:55 155 +13
312859 자유
normal
인천UTU 35분 전20:53 99 +3
312858 자유
normal
title: 로딩콘2알레인천 36분 전20:52 104 +8
312857 자유
normal
title: 2023 ACL TAKE-OFF(H)Bandiere 36분 전20:52 54 +3
312856 자유
normal
title: 맨유쿠로다류헤이 38분 전20:50 150 +4